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外JJ

안티에이징 방법중에 효과 본 거 후기

미모甲누나2019.03.10 14:11Views 432Comment 2

  • 3
    • Font Size

오랜만에 글을 쓰는 것 같습니다. 실은 지난 여름 월드컵이후로 다시금 축구에 빠져서 까히누든 재중 소식이든 약간 멀리서 듣고 지내게 되었습니다. 하하하 (쑥쓰러라)

 

변명이라면 해축 시간이 참.... 그렇다보니 라이프 싸이클이 ....

 

그러다보니 안그래도 나이먹어 축축 쳐지고 늙는 게 파파팍 실감이 나는 와중에

최고로 기겁할만 한 체감은... 그 망할 노화 속도가 느어무 쾌속이란 것

얼굴부터 불독마냥 축축 중력을 느낀달까? --; 눈꺼풀이 축축 쳐지고 볼살도 쳐지고 턱살도 쳐지고....

그러면서도 너무나 가속도 붙어버린 걸 주체를 못하겠드만요. 총체적 난국이 막 몰아닥치는 거라... 그냥 속수무책?

 

예 그냥 속수무책 당하는 거죠. 그러면서 적당히 포기하는 게 인생의 길이요 진리려니....하하

그렇게 포기하고 살아가면서 발견한 여러가지 외모노화 증상중 하나가 속눈썹이 짧아지고 윗눈썹 숱이 적어지는 거였어요. 아무래도 눈꺼풀이 쳐지니 속눈썹을 덮게 되어 더 짧아진 듯 느끼는 것 뿐만 아니라 실제로도 짧아지더이다. 안구보호의 기능을 쳐진 눈꺼풀이 일차적으로 하니 속눈썹이 열심히 일할 이유가 없겠죠. ㅠㅠ

 

c923374b0ef88b6b30ee0b3da89e9356.gif

 

 

<눈썹만 보라고!!! 눈썹만... 얼굴이 그렇다는 말이 아니야!>

 

그리고 제가 닉 미모갑 누나답게(?) 말이지요... 왕년에 윗눈썹(eyebrow)에 한해 부룩 쉴즈가 부럽지 않았더랬습니다. ㅋㅋㅋ 아주 굵고 숱적당하고.... 늘 주변부를 뽑고 깎기 바빴지 눈썹 펜슬같은거 남들처럼 따라했다가는 순악질 여사 눈썹이 되는 거죠. 빗자루눈썹.jpg눈썹을 그리거나 칠한다는 걸 지금껏 평생 할 필요가 없이 살아온 나름 '복받은' 인생이었쥬.... (제가 알기로 재중이도 그렇죠 ㅋㅋㅋ 군대서 눈썹 못다듬었을때 빗자루눈썹이었던 거 내가 아직 그 빗자루눈썹2.jpg짤 가꼬있다 김재중아! )

 

그런데 이 윗눈썹 숱이 몇년전부터 점점 줄어서 다듬을 일이 없어지더니 작년부터는 슬슬 빈틈이 보이드만요. ㅠㅠ

 

 

그런데 그런데 총체적 난국속에 머 쪼금이라도 좋다는거 해볼라고 시도한 안티에이징 기초중에 말입니다!!!!????!!!
비타민-C 세럼이 뭐 피부가 좋아지고 안색이 좋아지고 머 그런거는 사실 모르겠고요 (노화속도, 악화속도가 너무 빨라서겠죠. 걍 심적으로 실은 이게 쪼금이라도 속도를 줄인거려니.... --;) 

눈썹이 다시 나요!!

 

제 기초제품중에 변화 된거는 딱 저거 하나뿐입니다. 눼. 생활 패턴도 그렇고요. 한 3~4개월? 매일 꼬박 쓴듯.

그게 비타민 C의 효과인지, 저 제품에 함께 포함되었다고 자랑하는 eGF때문인지, 둘다 작용한건지는 모르겠습니다. ㅋㅋㅋ 눈썹이 다시 나는 걸 보니 막 저게 안티에이징에 효과가 있는거 같고 효과가 있는거 같고,, 효과가가 있는거 같고,, 그런것 같고.... 으하하하하하

 

이만 뻘글을 마칩니다.

그저 수많은 악재속에 작은 호전? 희망?을 여러분과 나누고 싶어서...흡 ㅠㅠ

  • 3
    • Font Size
Comment 2
  • 재중이 송충이 눈썹 짤 ㅋㅋ 왜 저런건 저장하고 계시는겁니꽈?! 

    비타민씨세럼이라 말이죠?! 

    요새 피부 뿐 아니라 몸도 완전 뭣 같아져서 ㅜㅜ

  • 하이아루론산을 토너대신 쓰는데 괜찮은것같아요. 피부가 축 쳐지는게 지구 중력이 쎄진것인가 의심했어요 ㅋㅋ 혼자 관리할 엄두가 안나서 2주마다 에스테틱가요. 열심히 벌어서 열심히 쓰고 있습니다 ㅜㅜㅜㅜㅜ

Leave a comment

No. Category Subject Date Author Views Votes
Notice talk 소셜로그인 기능을 피드백해주세요 2019.04.25 webmaster 178 0
Notice talk 익명 한줄게시판('누나들')이 CMS engine충돌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2018.07.04 webmaster 2989 0
7209 multi JUNON 번역3 2018.07.27 요리사누나 1507 34
7208 multi 선데이 매일 <잡지번역>2 2018.09.30 요리사누나 1302 34
7207 talk 작년에 쓰려다가 못쓴 얘기를 주저리주저리 써봅니다.5 2018.06.27 히스누나 640 11
7206 talk Reunion in Memory 관련 아주아주아주 주관적인 후기입니다.1 2018.07.16 히스누나 531 10
7205 talk 이별아(영화 '천국의 우편배달부' OST), 김재중 버전 공개2 2018.08.25 미모甲누나 770 9
7204 multi Nhk covers3 2018.09.29 요리사누나 833 9
7203 talk [후기] Reunion in memory 이벤트 투어 D1,D2(요코하마 아레나) 180626, 1806276 2018.07.02 미모甲누나 894 7
7202 multi 180627 the Reunion in memory 요코아리 day2, 도움말 참고7 2018.06.29 미모甲누나 744 7
7201 info&press 2018-05-02] 6월 27일 대망의 일본 싱글 앨범 발매 결정13 2018.05.02 히스누나 563 7
7200 talk 이건 진짜 대낮에도 길 지나가다 고개들어 볼 목소리 2018.07.01 미모甲누나 530 6
7199 info&press 10/24 두번째 싱글 발매 예정. Defiance2 2018.09.04 히스누나 590 5
7198 multi With 인터뷰 번역 (파트 2의 2)3 2019.03.07 조은누나 1477 4
7197 multi With 인터뷰 번역 (파트 2의 1)3 2019.03.06 조은누나 1455 4
7196 info&press 2018-05-08] 후지티비 Love Music 참관안내가 뜸 ㅜㅜ 9년만의 음방 예고7 2018.05.08 히스누나 518 4
7195 multi 2018-05-02] NHK 라디오 생방송.[자막]3 2018.05.03 히스누나 417 4
7194 info&press 두번째 싱글 Defiance 자켓 이미지가 발표 되었습니다. 2018.09.13 히스누나 521 4
7193 info&press 2018-05-16] 후지 love music 녹화 2018.05.16 히스누나 323 4
7192 info&press 일본 정규1집 Flawless love FC한정반 공구를 3월 12일까지 진행합니다.3 2019.02.16 로즈누나 1578 3
7191 multi JUNON 번역 2018.12.10 요리사누나 1699 3
7190 talk 376번째 날이 지나가고 있네요.7 2018.10.09 히스누나 576 3
Prev 1 2 3 4 5 6 7 8 9 10... 361Next
Attachment (3)
빗자루눈썹.jpg
8.7KB / Download 5
빗자루눈썹2.jpg
5.4KB / Download 5
c923374b0ef88b6b30ee0b3da89e9356.gif
997.3KB / Download 5
Requesting to the server, please wa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