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talk

체력이 부족해서 덕질을 못할 지경이군요

히스누나2018.06.09 20:53조회 수 256추천 수 1댓글 2

    • 글자 크기

15년전에 입덕을 했으면 그때 열심히 달리고 뻗었을텐데 입덕한지 9년차인데 노비스처럼 달리려니 체력이 방전되겠어요.

 

김재중이 원래 이렇게 일 많이 하는 인간이었나요??

 

따라가기 힘들다...

 

    • 글자 크기
야마노테센 29개역 옥외광고 (by 요리사누나) 10년만의 M스테 김재중의 잔망 (by 요리사누나)
댓글 2
  • 열심히 하고 계신데 도움을 못드려서ㅠ

    힘들겠어요..

    보고 쓰는것 밖에 능력이 없어서 죄송해요ㅠ

    염치없이 눈팅만 하고  감사의 마음으로

    댓글이래도 열심히 달아야 하는데 그것조차도 인색해서 너무 죄송해요 ㅜㅜ

     

  • 미소누나님께
    히스누나글쓴이
    2018.6.10 14:58 댓글추천 0비추천 0

    김재중이 이렇게나 열일할거라는 생각을 못했는데 ㅜㅜ 나만 늙었나 싶어서 서러워요 ㅜㅜㅜㅜ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talk 익명 한줄게시판('누나들')이 CMS engine충돌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2018.07.04 webmaster 1871 0
2418 talk 뻘스러운 후기} 보헤미안 랩소디 관람기2 2018.11.18 히스누나 104 0
2417 talk 일어트윗 번역쉽게 보기(2) 구글 번역기 사용-이게 더 간편하고 밧데리도 아끼는 듯 2018.11.12 히스누나 68 0
2416 talk 일어트윗 한글로 쉽게 보기. 빠빠고 미니4 2018.11.04 히스누나 254 0
2415 talk 10월의 마지막 밤 2018.10.31 요리사누나 144 1
2414 talk 181021] 교토 홀투어 관람기4 2018.10.24 히스누나 834 0
2413 talk 376번째 날이 지나가고 있네요.7 2018.10.09 히스누나 439 3
2412 talk 이별아(영화 '천국의 우편배달부' OST), 김재중 버전 공개2 2018.08.25 미모甲누나 601 9
2411 talk 두근두근 기다려지는6 2018.08.05 요리사누나 370 2
2410 talk 한국군 현역가면 쇼블링(삽질) 달인되는걸 어찌 아는것이냐?3 2018.07.20 미모甲누나 450 3
2409 talk Reunion in Memory 관련 아주아주아주 주관적인 후기입니다.1 2018.07.16 히스누나 393 10
2408 talk 오늘 미친 애들을 향한 기똥찬 트윗 외침을 보았어요.2 2018.07.13 미모甲누나 391 3
2407 talk 까칠 게시판 사용법이라고 해야하나......1 2018.07.13 히스누나 256 2
2406 talk 흐어~ 이건 참을 수 없는 발페티쉬 2018.07.06 미모甲누나 350 0
2405 talk 후쿠오카 후기] 팬덤에 New Anthem이 필요하다.4 2018.07.06 히스누나 447 0
2404 talk [후기] Reunion in memory 이벤트 투어 D1,D2(요코하마 아레나) 180626, 1806276 2018.07.02 미모甲누나 624 7
2403 talk 이건 진짜 대낮에도 길 지나가다 고개들어 볼 목소리 2018.07.01 미모甲누나 413 6
2402 talk 작년에 쓰려다가 못쓴 얘기를 주저리주저리 써봅니다.5 2018.06.27 히스누나 504 10
2401 talk 야마노테센 29개역 옥외광고2 2018.06.25 요리사누나 267 1
talk 체력이 부족해서 덕질을 못할 지경이군요2 2018.06.09 히스누나 256 1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21다음
첨부 (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