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 글자 크기

talk

체력이 부족해서 덕질을 못할 지경이군요

히스누나2018.06.09 20:53조회 수 148댓글 2

15년전에 입덕을 했으면 그때 열심히 달리고 뻗었을텐데 입덕한지 9년차인데 노비스처럼 달리려니 체력이 방전되겠어요.

 

김재중이 원래 이렇게 일 많이 하는 인간이었나요??

 

따라가기 힘들다...

 

  • 1
  • 0
    • 글자 크기
야마노테센 29개역 옥외광고 (by 요리사누나) 10년만의 M스테 김재중의 잔망 (by 요리사누나)
댓글 2
  • 열심히 하고 계신데 도움을 못드려서ㅠ

    힘들겠어요..

    보고 쓰는것 밖에 능력이 없어서 죄송해요ㅠ

    염치없이 눈팅만 하고  감사의 마음으로

    댓글이래도 열심히 달아야 하는데 그것조차도 인색해서 너무 죄송해요 ㅜㅜ

     

  • 미소누나님께
    히스누나글쓴이
    2018.6.10 14:58 댓글추천 0비추천 0

    김재중이 이렇게나 열일할거라는 생각을 못했는데 ㅜㅜ 나만 늙었나 싶어서 서러워요 ㅜㅜㅜㅜ

댓글 달기 Textarea 사용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검색

번호 분류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talk 익명 한줄게시판('누나들')이 CMS engine충돌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2018.07.04 webmaster 304 0
2434 talk 한국군 현역가면 쇼블링(삽질) 달인되는걸 어찌 아는것이냐?1 2018.07.20 미모甲누나 95 1
2433 talk Reunion in Memory 관련 아주아주아주 주관적인 후기입니다.1 2018.07.16 히스누나 156 8
2432 talk 오늘 미친 애들을 향한 기똥찬 트윗 외침을 보았어요.2 2018.07.13 미모甲누나 153 2
2431 talk 까칠 게시판 사용법이라고 해야하나......1 2018.07.13 히스누나 74 1
2430 talk 흐어~ 이건 참을 수 없는 발페티쉬 2018.07.06 미모甲누나 138 0
2429 talk 후쿠오카 후기] 팬덤에 New Anthem이 필요하다.4 2018.07.06 히스누나 237 0
2428 talk [후기] Reunion in memory 이벤트 투어 D1,D2(요코하마 아레나) 180626, 1806276 2018.07.02 미모甲누나 401 6
2427 talk 이건 진짜 대낮에도 길 지나가다 고개들어 볼 목소리 2018.07.01 미모甲누나 238 6
2426 talk 작년에 쓰려다가 못쓴 얘기를 주저리주저리 써봅니다.5 2018.06.27 히스누나 303 9
2425 talk 야마노테센 29개역 옥외광고2 2018.06.25 요리사누나 150 1
talk 체력이 부족해서 덕질을 못할 지경이군요2 2018.06.09 히스누나 148 1
2423 talk 10년만의 M스테 김재중의 잔망8 2018.06.08 요리사누나 231 2
2422 talk 뻘글이고 기분좋은 글도 아니지만2 2018.06.08 미모甲누나 175 1
2421 talk 조용필님 50주년 기념 콘서트 후기1 2018.06.04 히스누나 115 2
2420 talk 이거는 기괴했다 이거야1 2018.04.14 미모甲누나 183 1
2419 talk 노래가 좋아서...or 뿌듯. 흐흐흐. 쉬잇4 2018.04.10 미모甲누나 237 1
2418 talk 닮아가는 사람들3 2018.03.13 바람난누나 519 2
2417 talk 재중이가 케이 다쉬와 계약을 했군요4 2018.02.02 히스누나 867 3
2416 talk 만 서른 두살 생일을 축하하며 토정비결 한판5 2018.01.26 히스누나 439 1
정렬

검색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22다음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