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talk

노래가 좋아서...or 뿌듯. 흐흐흐. 쉬잇

미모甲누나2018.04.10 09:56Views 480Votes 1Comment 4

    • Font Size

노래가 좋아서 녹음 할때 기분이 좋다..
https://www.instagram.com/p/Bdrpro1hQSA

음...이번처럼 음반 준비하면서 과정중에 재중이가 조용한 ㅅㄹㅂ?
(--; 근래 언어사용이 너무 빈곤해져서 이래요. 글도 안쓰고 책도 안읽어서...한편으로 지짜 영어만 파서 이런가?죄송 --;
하여간 찰떡같이 선의로 알아들어주시길 바라며)

아주 고요한 ㅅㄹㅂ?을 흘리는 걸까?

 

음...이런 건 전에 없던 일 같아요. 그렇지 않아요? 누님들? 
재중이가 뻥카라던가 블러핑을 하는 것도 팬질 내내 전혀 본 적이 없는지라...
(
아! 갸가 지가 늙었네 어쨋네 하는 되도않는 멍소리는 좀 하는 것 같습디다.
baiduhiqpx22.gif캬아캌~ 쥬글래?
니가 늙
었으면 나는 관짜두고 상조 가입할끄나?)

 

 

머 흥행여부같은 거따위 다 초월해서 저절로 넘겨져버리면서
정말 듣기 좋았던 말이었어요.
자신도 너무너무 좋다고 느끼는 노래를 부르게 되었다니
재중이의 행복감이 전달되는 것만 같아서 마냥 따뜻한 기분에 휩싸이더군요.


어제는 '뿌듯'하다고 그랬어요.
https://www.instagram.com/p/BhWCQnYBl98

 

재중이가 행복한게 좋아요. 조용하게 깊게 가득차게 행복하길 바래요.

 

 

    • Font Size
이거는 기괴했다 이거야 (by 미모甲누나) 만 서른 두살 생일을 축하하며 토정비결 한판 (by 히스누나)
Comment 4
  • 저도 재중이가 만족해하는 앨범이면 좋다고 생각합니다.
    재중이만의 감성이 담긴 노래들 기다리고 있어요
  • 녹음기간도 예전에 비해 긴것 같지요?

    가수가 앨범에 공을 들이는 모습을 보는 것이 지켜보는 팬으로서는 제일 행복한 일이에요. 

    개인적으로는 9095같은 분위기를 좋아해서 재중이가 그런 음악을 만들어줬으면 했었는데 이번에 제 소원이 이뤄질까요? ^^

     

    제가 팬이 된 후로 8년간 고대하고 고대했던 "공식적인 루트"로 일본 진출도 했고 요즘은 그냥 맘편하게 기다립니다. 

    전쟁같은 지난 팬질의 피로가 사라지고 있어요. 재중이 앞길에 걸리적거리는 것이 없기를 날마다 일기쓰면서 빌고 있습니다. animate_emoticon (33).gif

     

     

  • To. 히스누나

    이모티콘이 왜 그리 음흉하게 느껴지죠? 

  • 오랜시간의 기다림과 설레임 끝에 얼마나 큰 행복을 줄지 두근두근 baiduhiqpx114.gif

Leave a comment

No. Category Subject Date Author Views Votes
Notice talk 소셜로그인 기능을 피드백해주세요 2019.04.25 webmaster 3478 0
Notice talk 익명 한줄게시판('누나들')이 CMS engine충돌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2018.07.04 webmaster 6573 0
2412 talk 10월의 마지막 밤 2018.10.31 요리사누나 467 1
2411 talk 야마노테센 29개역 옥외광고2 2018.06.25 요리사누나 473 1
2410 talk 체력이 부족해서 덕질을 못할 지경이군요2 2018.06.09 히스누나 455 1
2409 talk 뻘글이고 기분좋은 글도 아니지만2 2018.06.08 미모甲누나 511 1
2408 talk 이거는 기괴했다 이거야1 2018.04.14 미모甲누나 402 1
talk 노래가 좋아서...or 뿌듯. 흐흐흐. 쉬잇4 2018.04.10 미모甲누나 480 1
2406 talk 만 서른 두살 생일을 축하하며 토정비결 한판5 2018.01.26 히스누나 691 1
2405 talk [차무원세상!] 오늘 젖은 무원이6 2011.08.11 백의천사누나 12950 1
2404 talk 살아내는 용기2 2019.11.26 히스누나 713 0
2403 talk 누님들~5 2019.08.30 꿀타기누나 1372 0
2402 talk 2012년 그때 그일을 기억하시나요? [재중팬덤이 C-Jes에 묻습니다.]3 2019.05.14 히스누나 1301 0
2401 talk 콘서트 영상을 정리하다가 끄적끄적.....2 2019.03.20 히스누나 532 0
2400 talk 드디어 드라마 타이업!!2 2019.03.20 요리사누나 528 0
2399 talk 미니 2집 '애요' 예약신청 받네요6 2019.12.27 미모甲누나 981 0
2398 talk 재중아 생일 축하해 ^^1 2019.01.26 쭝이누나 425 0
2397 talk 181021] 교토 홀투어 관람기4 2018.10.24 히스누나 1108 0
2396 talk 흐어~ 이건 참을 수 없는 발페티쉬 2018.07.06 미모甲누나 986 0
2395 talk 후쿠오카 후기] 팬덤에 New Anthem이 필요하다.4 2018.07.06 히스누나 834 0
Prev 1 2 3 4 5 6 7 8 9 10... 122Next
Attachment (0)
Requesting to the server, please wa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