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 글자 크기

multi

180623] TBS CDTV guest live(한글자막)

히스누나2018.06.17 08:01조회 수 198댓글 6

  • 1
  • 0
    • 글자 크기
180617] 후지TV Love music (한글자막) (by 히스누나) 2018-06-23] NTV 천재! 시무라 동물원 (by 히스누나)
댓글 6
  • 여기도 음방

    기대~

  • 워매...CDTV라니...후훗

  • 히스누나글쓴이
    2018.6.24 11:03 댓글추천 0비추천 0

    케미스트리 라이브까지 보고 중력을 못이기고 잤습니다. 일본 문화가 제 취향은 아니라 친구들이 엑스재팬 보고있을때 서구음악을 들었더랍니다. 제 친구들은 덕질하던 가락으로 지금도 일본어를 꽤합니다. 일본 음악방송 전체를 본것은 지금이 최초에요  

     

    케이팝이 유행이라고 하지만 댄스와 힙합댄스? 약간의 아이돌발라드 뿐이라는 생각을 하고 있고 떼로 몰려나오는 아이돌, 익숙함 친숙함을 무기로 적절한 교육과 프로듀싱의 힘이면  '너도 할수 있어'류의 평범한 아이돌들이 제 취향이 아니기도하구요. 적어도 내 주변의 일반인들보다는 나은 비쥬얼이나(제가 자타공인 상당히 좋은 비쥬얼 환경속에 사는지라...) 능력을 가진 사람을 수신료의 가치, 달마다 내는 iptv 요금의 가치를 느끼며 보고 싶은 욕심이 있습니다. 사람마다 가치관이 틀리기때문에 다른 취향도 인정합니다. 다만 제 취향이 그렇다함이니 화내지는 마시구요....

     

    그런 전국민의 프로듀서 빙의 시스템의 원조가 일본이라는 생각을 하고 있었기때문에 그닥 쳐다보고 싶지도 않았습니다. 

     

    재중이 덕에 몇개의 프로그램들을 보면서 제가 아주 일부만 보고 있었구나라는 반성을 했어요.  일본 음반시장 공연시장의 저변이 넓은 것은 아직도 음악을 다양하게 듣는 사람들, 콘서트를 보러가는 사람들, 그리고 그런 다양한 음악인들을 방송에 노출시키고 있는 음악프로그램들이 있기때문이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한국 음악프로에서 아이돌을 빼면 남는 것이 얼마나 될까요... 소라님이 제작진과 게스트섭외에 이견이 있어서 그만둔다라는 소문을 들은것이 한참 전의 일이네요. 그렇게 하나둘씩 없어지고 단순해져가는 방송환경이 마치 수확량 많은 단품종으로 뒤덮여서 한가지 전염병으로도 멸종될것이기때문에 바들바들 떠는 바나나농장을 보는 기분입니다. 

     

    이제 다른 류의 노래나 가수들은 목청자랑하는 경연프로에서나 볼수있다는 것이 슬픕니다. 남들 축구보면서 흥분해있을 시간에 남의 나라 방송 보면서 속상해서 맥주 한캔 마시고 뻗은 후기입니다. ㅎㅎ

  • 히스누나님께

    다운로드 링크 감사합니다.

     

    양산형 아이돌 그런거 인쟈 다들 지겨워지고 너무 익숙,식상해져서 곧 한물갈끄야요. 이럴때 오랜 침체기였던 다른 장르에서 큰거(진정한 스테디) 한방 날려주면 좋을텐데...

    프로듀서 빙의 대결쑈도 뭐...요샌 어떤 새로운 컨셉아이디어가 나오질 못해서 걍 꾸역꾸역 하는 거라고 생각하구요. (더 솔직히 말하면,,,영국 방송계가 머 다른거 내놯야! ㅎㅎ 영국은 진짜...으헝헝 더 이상 설명은...).

  • 미모甲누나님께
    히스누나글쓴이
    2018.6.24 21:58 댓글추천 0비추천 0

    영국 방송을 보면 정말 상상을 초월한 골때리는 아이템들이 나오죠. 우리 이런것도 해봤다 류의 기발하다 못해 어처구니없는 것이 다큐멘터리처럼 나레이션과 같이 나와서 식겁한 적이 많지요.

     

    대기업 아이돌이냐 중소기업 아이돌이냐가 뭐가 중요하겠어요. 결국 마지막까지 살아남는 아이들이 강한 애들인거라는 생각을 해요. 다들 열심히 살고 있으니 잘 되길 빌어주고 있어요. 뭐 이미 잘 된 분들도 많고 ㅎㅎ

     

    사회기조가 조금씩 변하고 있으니 연예계도 좀 변하지않을까하는 생각은 합니다. 인문학의 재림과 축을 같이하며 돌지않을까 기대하고 있습니다 ^^

     

     

  • 히스누나글쓴이
    2018.6.25 00:23 댓글추천 0비추천 0

    재중이가 소리없이 가만히 앉아서 웃고만 있어서 쟤가 왜 저러고 있나 팬들이 어리둥절했더랍니다 ㅋㅋㅋㅋ

    지역마다 협찬이 다른지 협찬 자막이 있는곳도 있고 없는 곳도 있고 그렇다고 ㅋㅋㅋ

    자막없는 고화질 보고 싶어지네요 ㅋㅋㅋ

     32세입니다 

     

    https://twitter.com/1003himama/status/1010886079103172608?s=19

댓글 달기 Textarea 사용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검색

번호 분류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talk 익명 한줄게시판('누나들')이 CMS engine충돌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2018.07.04 webmaster 301 0
7103 talk 야마노테센 29개역 옥외광고2 2018.06.25 요리사누나 150 1
7102 multi 180714] 후지 kinki kids의 붕부붕(한글자막)6 2018.06.24 히스누나 290 0
7101 multi 180712] NTV 21:00~ 다운타운 DX (영상)3 2018.06.24 히스누나 140 1
7100 multi 180710] NTV 19:56~ 춤추는! 산마저택! (영상)2 2018.06.24 히스누나 155 0
7099 multi 180711] NTV 오늘밤 비교해보았습니다.(자막)1 2018.06.24 히스누나 170 0
7098 外JJ 으히히 샤파2 2018.06.23 미모甲누나 143 0
7097 multi 포토피플 수다불판6 2018.06.22 요리사누나 184 0
7096 multi 180620] NTV 클릭! 니테레플러스 [한글자막]1 2018.06.20 히스누나 145 0
7095 info&press 27일 발매될 앨범의 실물 사진 스포재중1 2018.06.20 히스누나 99 1
7094 multi 180629] NTV 버즈리듬 sign(영상)2 2018.06.18 히스누나 105 1
7093 multi 180627] NTV 1억인의 질문. 와랏테코라에테3 2018.06.18 히스누나 162 0
7092 multi 180618] 후지TV 스캇토재팬 게스트(한글자막)3 2018.06.18 히스누나 231 0
7091 multi 180616] Hulu 2탄 예고[자막] 2018.06.17 히스누나 86 2
7090 multi 180617] 후지TV Love music (한글자막)4 2018.06.17 히스누나 232 3
multi 180623] TBS CDTV guest live(한글자막)6 2018.06.17 히스누나 198 1
7088 multi 2018-06-23] NTV 천재! 시무라 동물원2 2018.06.16 히스누나 171 1
7087 info&press 2018-06-20] TBS 수요일의 다운 타운2 2018.06.15 히스누나 139 1
7086 multi 2018-06-15] music station (a.k.a 엠스테) [mp4/TS DL, 자막]]3 2018.06.15 히스누나 206 1
7085 multi 2018-06-12] NTV 더! 세계 쿄텐 tv 2018.06.14 히스누나 86 0
7084 multi 2018-06-12]아사히 banana man's sonosaki 2018.06.14 히스누나 97 0
정렬

검색

이전 1 2 3 4 5 6 7 8 9 10... 357다음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